[보도자료] 故 박환성 PD, 故 김광일 PD의 무사귀환을 위한 장례집행위원회 꾸려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소식

공지

공지

[보도자료] 故 박환성 PD, 故 김광일 PD의 무사귀환을 위한 장례집행위원회 꾸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독립PD협회 조회 751회 작성일 20-02-28 17:31

본문

사단법인 한국독립PD협회

故 박환성 PD, 故 김광일 PD의 무사귀환을 위한 장례집행위원회 꾸려...

7월 23일 유가족과 함께 출국

 

지난 7월 21일 故 박환성 PD가 소속된 자연다큐멘터리PD협회 회원 김수만윤순태김동식임완호를 포함한 한국독립PD협회 회원 30명은 사단법인독립PD협회에서 故 박환성 PD, 故 김광일 PD, ‘해외 순직 PD 무사 귀환을 위한 확대회의를 열었다.

 

이날 이들은 밤늦은 시간까지 장례위원회 구성과 장례 절차 등을 주요 안건으로 한 회의를 진행했다.

 

그 결과 오는 7월 23유가족과 함께 고인이 있는 남아프리카공화국으로 떠나는 송규학 한국독립PD협회장을 포함한 3인의 대표단은 현지에서 사건 경위를 정확히 파악해 이후 있을 공판에 대비하고유가족의 뜻에 따라 시신을 고국 땅으로 무사귀환 시키는 일을 중점적으로 할 것이다.

 

또한 대표단은 열악한 제작 환경 시스템에서 재발할 수 있는 유사사례를 방지하기 위해 현지에서 진행되는 모든 일들을 영상기록으로 남기는 작업도 수행하게 된다.

 

한편 이날 안재민 장례집행위원장을 중심으로 한 장례집행위원회가 꾸려졌는데 모든 한국독립PD협회 회원은 장례집행위원회의 구성원이며이들은 故 박환성 PD, 故 김광일 PD가 고국 땅을 밟기 전까지 장례 장소장례 형식 등 독립 PD들 뿐만 아니라유사단체나 일반인들도 함께 할 수 있는 독립PD 협회장을 마련하는 일을 할 것이다.

 

한국독립PD협회 정회원이자 원로 선배인 강경란 PD는 이날, “이번에 사고 당한 두 명의 PD와 저도 비슷한 지역에서 취재를 오래 해봤습니다오지에서 촬영을 한다는 것 자체가 많은 위험요소를 가지고 있는데 이를 뒷받침해 줘야 할 제작 환경 시스템조차 열악해 더 큰 부담감을 안고 촬영에 임해야 하는 것이 지금 독립PD들의 현실입니다이번 일을 계기로 유사한 일이 또 발생되지 않게 제작시스템을 마련하는 방안이 강구되어야 할 것이며남겨진 유가족들을 위해 최선의 방법을 마련하는 것이 떠난 동료들을 위한 도리일 것입니다.” 라며 이후 진행될 장례식 추진 방향에 대한 당부의 말을 남겼다.

 

또한 자연다큐멘터리협회 회원이자 한국독립PD협회 회원인 윤순태 PD는 환성이의 노력이 헛되지 않게 뒷마무리를 잘합시다환성이가 내 준 숙제를 함께 잘 풀어 갑시다.” 라며 장례식과 이후 진행될 사항들에 대한 독립PD들의 마음가짐을 다시금 되새기게 했다.

 

한편 한국독립PD협회 회원들은 유가족과 대표단이 떠나는 7월 23일 11시 30인천공항에서 故 박환성 PD, 故 김광일 PD 무사귀환을 위한 간소한 의례를 치르기로 했다.

 

사단법인 한국독립PD협회 회장 송 규 학 (직인생략)


(사)한국독립PD협회 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동로 233 (목동, 한국방송회관 10층 한국PD연합회 내)
MOBILE. 010 - 3243 - 6494 TEL. 02 - 3219 - 6493 E-mail. indiepd@daum.net
등록번호. 101 - 82 - 19939 대표자 : 송호용

Copyright ⓒ 2019 INDIEPD All rights reserved.